전체기사 아시아 북미 유럽 오세아니아 중남미 아프리카/중동 칼럼 포토뉴스 ◆ 회원사 주소록 ◆
연합회  |  회장 인사말  |  찾아오는 길  |  제휴/광고문의 회원사 로그인 | 회원사 등록
뉴스
전체기사
핫이슈
아시아
북미
유럽
오세아니아
중남미
아프리카/중동
칼럼
포토뉴스
동영상
  뉴스전체기사 글짜크기  | 
한국 - 영국 워킹홀리데이 문이 열렸다
[2012/06/19, 02:26:06] 한인헤럴드  
(영국=한인헤럴드 이지영) 한국과 영국 양국 정부는 매년 1,000명의 양국 청년들이 한국과 영국에서 서로 최대 2년간 거주하며 일할 수 있도록 하는 청년교류제도(Youth Mobility Scheme:YMS)를 협정했다고 11일 주한영국대사관이 발표했다.
YMS란 외국 청년들이 24개월간 영국에 머물며 취업을 할 수 있게 해주는 일종의 워킹홀리데이 프로그램이다.
스콧 와이트먼 주한영국대사는 "YMS를 통해 한국 청년들이 영국 생활을 체험하고 영어 실력을 향상시키며 영국 청년도 한국의 활기차고 매력적인 문화를 직접 체험할 기회가 될 것"이라고 말했다.
영국 국경청 아시아담당 제임스 샤프 국장은 "영국의 점수기반제 비자 종류의 하나인 Tier 5 YMS 비자가 한국 국적 신청자에게 곧 허용될 예정"이라고 발표하면서, "18세에서 30세 사이의 청년이 신청 자격이 되며, 스폰서 없이도 영국에서 체류하고 일하고 공부할 수 있다"고 했다.
얼마간 조정기간을 거쳐 곧 발표될 YMS 비자를 원하는 한국 국적의 신청자는 한국 내 관계 기관에서 발급하는 Certificate of Sponsorship(COS)이 필요하며 주한영국대사관 웹사이트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.
양국 간 워킹홀리데이 협정은 여러 해 전부터 논의됐으며 영국에 오고 싶은 국내 워홀러(해외에서 관광, 취업, 어학연수 등을 병행할 수 있는 '워킹홀리데이' 프로그램을 이용하는 사람)들은 이번 YMS 협정을 손꼽아 기다렸다.
영국의 한인사회에서도 2년 전부터 곧 체결될 것이라는 얘기만 무성했다가 협정 소식이 나오자 반색하는 분위기다.
한편, 현재 한국과 워킹홀리데이가 체결된 나라는 호주, 캐나다, 일본, 뉴질랜드, 독일, 프랑스, 스웨덴, 덴마크, 아일랜드, 홍콩, 대만 등 11곳이다. 영국은 일본, 캐나다, 호주, 뉴질랜드 등 젊은이에게 YMS를 허용하고 있다.
 기사송고 회원사 EUUK25
영국 초등학생 5살 시 외우고, 7살 외국어 필수 2012/06/19
(영국=한인헤럴드 김산) 영국 초등학생은 2014년부터 새로운 교육과정에 따라 5살부터 시를 외우고 발표할 수 있어야 하고 7살부터는 외국어를 필수적으로 배워야 ..
영국, 어린이 납치 미수 잇달아... 킹스턴경찰 학교 앞 순찰 강화 2012/06/19
엡솜과 킹스턴 지역에서 어린 학생을 납치하려다가 실패한 사건이 잇달아 발생해 두 지역에 있는 초등학교 앞 경찰 순찰이 강화된다. 지난 5월 17일 서비튼 Gra..
한국 - 영국 워킹홀리데이 문이 열렸다 2012/06/19
(영국=한인헤럴드 이지영) 한국과 영국 양국 정부는 매년 1,000명의 양국 청년들이 한국과 영국에서 서로 최대 2년간 거주하며 일할 수 있도록 하는 청년교류제도..
영국 교육환경평가 "50% 학교 보통 수준 이하" 2012/06/19
(영국=한인헤럴드 김산) 학교 평가 기관인 Ofsted가 1월부터 3일까지 학교 교육환경을 조사한 결과 절반의 학교가 '보통 이하'의 평가를 받았다. Ofste..
폭탄 협박에 몸살 앓는 영국 대학들 2012/06/19
(영국=한인헤럴드 김산) 영국 대학들이 폭탄 협박에 몸살을 앓고 있다. 지난 5월에만 약 50여 곳의 칼리지가 폭탄이 장치되어 있다는 전화나 이메일 협박을 받고..
핫이슈 !!!
'국보급 화장품' 참존 신화의 주인공, 김광석 회장    2013/11/22   
경기도 양평군, '쉬쉬놀놀 공화국'개국    2013/10/28   
지구촌 한민족이 어우러지는 축제의 한마당    2013/07/01   
김정훈 의원 "한국, 해외상품 구입 교민회사 통해야"    2013/05/21   
<인터뷰> 김성곤 세계한인민주회의 수석부의장    2013/05/21   
주몬트리올 총영사관, 한국전 참전용사..
대입실패, 커뮤니티 칼리지를 고려하라
주필리핀 한국문화원, ‘한국전통매듭전..
朴대통령, 라울 에스 헤르난데스 주한..
주필리핀한국대사관 필 정부에 범죄 지..
플로리다 9세 소년, 악어에 물려 병..
탬파한인센터 매입 클로징, 일단 '주..
마이애미-올랜도 '1달러' 메가버스 ..
의료용 마리화나 합법화 캠페인, 플로..
“21C 한민족 경제사관생도 육성” ..
포토뉴스
코리안넷 소식
 플러스 광고

Copyright (c) 세계한인언론인연합회 Overseas Korean Media Association
서울시 종로구 수송동 85-1번지 연합뉴스 8층 Tel 82-2-398-3835 / Fax 82-2-398-3640